본문 바로가기

일상의 여행/2017 일상의 여행&맛집

[태백 맛집] 자극적인 음식에 지쳐있는 당신에서 힐링이 되어줄 '산나물가마솥밥'

 

자극적인 맛에서 잠시 휴업

 

요즘 짬뽕, 자장면 같은 자극적인 음식들을 많아먹었고

 

그 결과 살도 찌고 ㅋㅋ 속도 더부룩함이 남아있었습니다.

 

그래도 먹지않고 살수 없기 때문에 힐링푸드를 찾아 오게되었습니다.

 

 

위치는 황지연못 - 국민은행 사이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한밭식당 메뉴판

 

가격은 비싼듯한 느낌을 풍깁니다.

 

먹은 메뉴는 산나물가마솥밥인데 가격이 8,000원

 

근데 이것도 먹기전에 느낀것인데 음식을 먹어보니 그 가격이 아깝지 않더군요.

 

 

기본으로 나온 반찬들

 

찬들은 정갈하고 들깨를 많이 사용하였더군요.

 

자극적이지 않아서 더 좋았던것 같습니다.

 

반찬의 경우 똑같은 찬이 매번나오는게 아니라 가끔 메뉴가 일부 바뀐다고 하더군요.

 

 

김치..

 

밥 한숟갈에 올려먹을 정도로 찢어서 밥에 얹어먹으니 어찌나 맛나던지

 

 

가지각색 맛나던 반찬들

 

반찬들이 신기하게도 산나물가마솥밥과 먹으면

 

밥과 반찬이 서로 플러스가되어서 맛을 극대화시키더군요.

 

 

자칫 심심할수 있는 나물밥에 심심함을 풀어주는 된장 그리고 간장

 

 

가마솥밥 2인

 

2인 산나물가마솥밥인데 양이 상당히 많습니다.

 

 

먹을만큼 그릇이 떠놓은 모습입니다.

 

나물은 곤드레이며 밥의 찰기와 잘 어우러져있습니다.

 

 

첫숟가락은 된장과 함께

 

된장을 살짝떠서 밥과 비비면 된장의 맛과 산나물밥의 조화도 좋았습니다.

 

 

간장도 한번

 

간장은 좀 짤수있으니 조금만해서 밥과 먹으면 맛나게 먹을수 있습니다.

 

 

호불호가 갈리는 가지

 

저는 가지음식을 참 좋아하는데 가지와 밥의 조화는

 

다소 심심할수 있는 나물밥의 식감에 재미를 더해주었습니다.

 

그리고 가지의 풍미가 더해져 밥먹는 재미가 좋더군요.

 

 

밥을 다 뜨고나면 뜨거운물을 부어서 숭늉을 만들어줍니다.

 

보글보글 끌어날때 긁어서 붙어있는 밥을 떠서 먹는 재미도 있었습니다.

 

 

밥그릇에 떠서 시식

 

솔직히 이건 특별한 맛은 없었습니다^^

 

대부분 비워낸 음식들

 

저는 개인적으로 간이 많이 안된 음식을 좋아하는 편이라

 

아주만족하고 먹었던것 같습니다.  이게 호불호가 갈릴수 있을것 같은데.. 

 

간이 안맞는 분들은 반찬으로 제공되는 된장,간장을 이용하여 조정하여 먹으면 좋을것 같습니다. 

 

이곳은 현지인 분들이 칭찬하고 추천하였던 곳이라

 

반신반의하고 방문하였는데 상단한 만족감을 주었고, 가끔씩 생각나서 자주오게될것 같더군요.

 

황지연못을 관광차 방문하신분들도 힐링푸드를 먹고싶으시다면 이곳 한밭식당을 추천드립니다.

 

이상입니다.

 

2017/07/23 - [일상의 여행/일상의 강원] - [태백 맛집] 담백한 힐링푸드를 먹다! "구와우 순두부"

 

2017/07/19 - [일상의 여행/일상의 강원] - [태백 맛집] 황지연못 뒤에 맛있는 돈까스 '라온돈가스' - 왕돈까스

 

2017/05/02 - [일상의 여행/일상의 강원] - [태백맛집]황지연못 근처에 위치한 "대풍삼계탕"!

 

2017/03/23 - [일상의 여행/일상의 강원] - 태백여행 #10 낙동강의 발원지 "황지연못" 방문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태백시 삼수동 253-145 | 한밭식당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