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RESAULT : 글 검색 결과 - 돈까스 무한 리필 (총 1개)

POST : 일상의 여행/2018 일상의 여행&맛집

[착한점심] 돈까스와 일본식카레 2가지를 즐기는곳

냉면이 9,000원을 육박하는 가격의 시대가 되었습니다.

이 정보는 얼마전 뉴스를 통해 알게된 사실입니다.

 

물론 그렇지 않은 가격대의 식당들도 많이 있지만

요즘 점심한끼 먹는것이 고민이 많이 됩니다.

편의점음식으로 떼우자니.. 흠

 

그렇다고 점심값을 보면.. 가격에 ㅎㄷㄷ..

 

오늘은 착한점심 메뉴를 소개할까합니다.

 

 

이곳은 상암동에 위치한 JUST A PUB이라는 가게입니다.

오랜만에 상암에 가는것이라 그런지 떨리더군요.

 

그냥 지하철의 떨림?

 

*디지털미디어시티역 9번출구에 가깝게 위치하고 있습니다.

 

 

디지털미디어 시티역에서 본 광경인데

여러색의 기차들이 예뻐서 한컷 찍어보았네요.

 

 

같이 점심을 즐기기로한 일행을 기다리던중 찰칵

이 부근에 방송국이 많아서 그런지

조형물들도 많았고 아이들도 많이 뛰어놀더군요

 

공원조성이 잘되어있어서 그런가 살기좋은곳 같아보였습니다.

 

 

오늘 가는곳은 식당아닌 PUB?

이곳은 점심에는 트랜스포머처럼 변신하여 점심만의 메뉴를 적용합니다.

 

 

그렇습니다.

사진에 나온것처럼

 

치킨, 수제등심, 생선까스를 제공하며

일본식 카레도 먹을수 있습니다.

 

이 모든걸 7,000원에 말이죠..

 

 

들어오자마자 부페식으로 진열이 되어있습니다.

큰 밥솥에는 밥과 카레가 들어있고

 

여름이라 그런지 우동이 아닌 메밀국수가 있었습니다.

무를 갈아 놓은것도 준비가 되어있어서

나름 한가지의 메뉴를 더 먹는 기분이 들어 좋았습니다.

 

 

맛은 그냥 평범

 

 

부페식으로 진열된것중 가장마음에드는 양상추

아삭한게 마음에 들었습니다.

 

마음것 가져다 먹을수 있다는점도 말이죠.

 

 

주문방식은 간단합니다.

방문하면 처음에 자연스럽게 먹을것을 담아서 먹다보면

돈까스를 처음에 3종류를 가져다 주십니다.

 

이걸 다먹고나면 먹고싶은 돈까스 종류를 선택하여 더달라고하면 더 주십니다^^

처음방문했다면 친절하게 이용방법을 설명해주시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습니다.

 

 

두꺼운편은 아니지만

튀김옷도 두껍지 않기 때문에

더 고기가 맛나게 다가왔습니다.

 

그리고 갓 튀겨낸 따뜻함 때문에 맛있게 먹었네요.

 

 

생선까스도 오랜만에 먹어보고^^

 

 

생각보다 괜찮았던 일본식 카레

더먹고 싶었지만 돈까스를 더먹기위해 밥은 적당히 먹었습니다.

 

 

큼직하게 야채를 썰어넣은것을 좋아하는 분들도 계실텐데

저는 야채가 잘게되어 있어서 오히려 더 좋았습니다.

 

 

등심돈까스를 한번 리필해먹고

 

 

모든접시를 비워냈습니다.

 

전문적인 맛집이라는 느낌은 받기 어렵지만

7,000원에 이 정도 퀄리티와 메뉴들을 먹을수 있는곳이 있을까요?

그래서 착한점심이라고 생각이 듭니다.

 

그리고 PUB에서 점심에 파격적으로 돈까스를 판다는것도..

발상의 전환 혹은 새로운 시도는 늘 응원합니다.

 

그리고 저희는 11시 30분에 방문을 하였는데

12시 이후에는 굉장히 많은 사람들이 와서 놀랐습니다.

 

한적한것을 좋아하신다면 11시 30분 정도에 방문하시는것을 추천드립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마포구 상암동 11-28 2층 | 저스트어펍
도움말 Daum 지도
top

CONTENTS

일상의 남김
BLOG main image
일상의 기록을 남긴 블로그입니다.
RSS 2.0Tattertools
최근 글 최근 댓글
카테고리 태그 구름사이트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