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RESAULT : 글 검색 결과 - 순대국밥 특 (총 1개)

POST : 일상의 여행/2017 일상의 여행&맛집

[태백 맛집] 순대국밥 맛집 '건방진 순대'

 

2017.09.16

 

날이 너무 흐리고 비도 조금오고 가을이 온듯 코를 간지럽히는 재치기가 찾아왔습니다.

 

따뜻한 국물에 밥을 먹고 싶어서 여기저기 돌아다느던중 선태한곳은 '건방진순대' 입니다.

 

▲위치는 태백시 중앙로에 위치

 

▲눈에 띄는 매장. 근처 주차장은 많지만 평일에는 30분에 500원 1시간에 1,000원 정도 받는다.

 

주차의 경우 도로가나 길건너편에 공영주차장이 있습니다. 평일에는 요금을 받고

 

주말에는 요금을 받지 않습니다.

 

▲건방진 순대 메뉴판 순대가들어가는 음식과 수육이 있다. 무엇보다 소주가 3,000원

 

일반 국밥은 7,000원 특은 8,000원 저는 오늘 을 시켰습니다. 너무 배고팠거든요.

 

가끔 술먹으로도 찾는 장소이긴 한데 소주도 아직 3,000원이며 안주류도 괜찮은 가격에 형성되어 있고

 

양도 꽤 많이 나오는 편 입니다.

 

▲매장 좌측은 의자와 테이블로 구성되어있고 우측에는 좌식으로 앉는 테이블로 구성

 

매장 분위기는 밝은 편은 아니며 어둠과 밝음의 중간, 술마시기 좋은 분위기 같기도?

 

▲순대국밥(특) 주문시 나온 한상

 

김치류와 고추,새우젓, 양념장, 쌈장

 

밥은 꾹꾹눌러서 한공기 나왔는데 양이 제법많았습니다.

 

▲순대국밥(특) 비주얼. 기본적으로 간이 되어있어서 바로 먹을수 있다.

 

음식의 간은 주관적이므로 더 간을 부여하고 싶다면 같이 나온 새우젓, 양념장을 넣어 조정하시면 됩니다.

 

▲생각보다 많이 들어있던 순대

 

살포시 건져서 쌈장에 푹찍어 먹어 주었습니다.

 

▲(특)이라 그런지 많이 들어있던 고기

 

▲요물인 파김치. 김치종류들도 맛나지만 이 파김치 생각이 가끔나는 식당.

 

▲순대,고기를 어느정도 먹고 밥을 말고 본격적인 시작

 

배가 고파서인지 식사가 아닌 흡입을 해버렸습니다.

 

순식간이더군요.

 

▲비워버린 국밥(특) 한그릇

 

위치가 좋아 접근성이 좋기 때문에 자주이용하게 됩니다.

 

또한 영업시간도 오전 10:00 부터 새벽 04:00 까지이므로, 늦은 시간에 술한잔 하기도 좋고

 

술을 마신다음날 해장을 하기에도 좋은것 같습니다.

 

간이 맞춰져 나오는 점이 아쉽긴 하지만, 적당하게 잡혀있는 맛이라 부담은 없었고

 

개인적으로 간이 조금 연했으면 사골국물의 진한 맛을 더 느낄수 있었을텐데 라는 아쉬움도 있었습니다.

 

저의 맛 점수는 별 다섯개 만점에

 

★★★☆

 

별 3개 반 입니다.

 

오늘 같이 우중충한 날에 따뜻하고 든든 한 국밥 한그릇 어떠신가요?

 

이상입니다.

 

2017/08/29 - [일상의 여행/일상의 강원] - [태백맛집] 오랜전통을 가지고 자리를 지키고 있는 태백의 '아바이순대'

 

2017/12/01 - [일상의 여행/일상의 강원] - [태백 맛집] 사골육수 바탕에 손수만든 만두가 들어간 만두국 '기와집 갈비'

 

2017/12/29 - [일상의 여행/일상의 강원] - [태백 맛집] 오래된 태백 중국집 '평화반점' 짜장면 후기

 

2017/09/04 - [일상의 여행/일상의 강원] - [태백 맛집] 자극적인 음식에 지쳐있는 당신에서 힐링이 되어줄 '산나물가마솥밥'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태백시 황지동 42-14 | 건방진순대
도움말 Daum 지도
top

CONTENTS

일상의 남김
BLOG main image
일상의 기록을 남긴 블로그입니다.
RSS 2.0Tattertools
최근 글 최근 댓글
카테고리 태그 구름사이트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