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RESAULT : 글 검색 결과 - 안목 수제버거 (총 1개)

POST : 일상의 여행/2018 일상의 여행&맛집

안목항에 위치한 수제버거집 'Burger Works'

커피로 유명한 안목해변

 

안목해변에는 카페만 있는게 아니더군요.

 

수제버거집들도 여러군데 있었습니다.

 

이른시간에 가서그런지 간단하게 아점을 먹고자 선택한 메뉴이기 때문에

 

오픈한 매장에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주차장의 경우 안목해변전용 주차장을 이용하였습니다.

 

방문객이 많고 주차라인 폭이 좁기 때문에 주차경쟁도 심하고

 

조심히 주차를 해야하더군요.

 

별도의 주차비는 없었습니다.

 

 

 

수제버거가 엄청난 고급 요리인건가..?

 

사실 수제버거를 많이 먹어보지않은편이라 가격에 놀랐습니다.

 

생각보다 비싸더군요.. 원래 이런가격인가요?

 

저는 '어썸버거' 세트를 주문하였습니다.

 

 

무난한 실내인테리어

 

화장실의 경우 좌변기와 소변기가 별도로 배치되어 있었으나

 

칸막이가 없어서 한명이 들어가 있으면 볼일이 끝날때까지 기다려야하더군요.

 

 

버거웍스 일러스트

 

카페에서 사용하는 무난한 벨에 가게의 일러스트를 넣었더군요.

 

 

딱히 수제스럽지 않았던 버거입니다.

 

생각했던거랑 다르더군요.

 

그래도 기존에 먹던 롯데리아, 맥도날드에 비하면 버거의 크기는 상당했습니다.

 

 

수제버거답게 칼로 썰어서 먹어주었습니다.

 

다른건 그냥 그랬는데 컵 다자인은 마음에 들더군요.

 

안목 바다랑 어울린다고 해야할까?

 

 

음식은 남기는게 아니므로 ㅋㅋ 다 먹어주었습니다.

 

 

먹고 산책하며 소화하기 좋았던 '안목해변'

 

의자는 바닥에 고정되어 있고 앉을수가 없는 의자였습니다 ㅋㅋ

 

평창올림픽 열기로 인하여 안목항이 더 붐비는것 같았습니다.

 

외국인들도 많았고, 관광객들도 많았습니다.

 

카페위주로 형성된 해변이다보니 먹거리의 다양성은 부족하지만

 

한번쯤 수제버거를 먹는다면 괜찮을것 같다라는 생각도 하였습니다.

 

물론 좀 비싼 가격이 아쉽긴 했지만요.

 

다음엔 친구와 함께 제대로된 수제버거를 먹어보기로 하였습니다.

 

이상입니다.

 

top

CONTENTS

일상의 남김
BLOG main image
일상의 기록을 남긴 블로그입니다.
RSS 2.0Tattertools
최근 글 최근 댓글
카테고리 태그 구름사이트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