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이 여행/일상의 신림

생각보다 맛있는 집 '바지락 칼국수' 당곡사거리/롯데관악점

 

당곡사거리 주변에 거주하다보니

자주 눈에 띄는 간판이 있었습니다.

노란색 바탕에 '생각보다 맛있는 집'

 

TV프로그램에도 방영된적이 있다고 광고하는 가게들중

정말 맛있는집은 결코 별로없다는 생각이 있어서

이런 광고보다는 맛에 승부를 보는 집에서 먹고자 하였는데

 

근처를 방문하기도 하였고

마침 바지락바지락 감성이 돋아

발라먹는 재미와

면의 유쾌한 식감을 즐기고자 가게를 들어가게 되었습니다.

 

 

사진촬영 : LG G7+

주요건물의 위치는 롯데백화점 관악점 근처이고

당곡사거리에 위치합니다.

주변 교통시설로는 신림역이 되겠습니다.

 

주소 검색시 : 생각보다 맛있는집 신림점

 

메뉴판은 요즘 보기드문 핸드메이드 감성

기가 막히고 코가막히는 경험을 해보고 싶지만

오늘은 바지락 감성이 더 끌리므로

바지락 칼국수를 주문하였습니다.

 

가격은 7,000원

 

김치는 항아리에 담아서 오는데 생각보다 매웠습니다.

맵다고 정의하기는 애매하지만

저는 개인적으로 매운것을 좋아하지 않기 때문에

맵게 느껴졌습니다.

김치는 다소 아쉬운 맛을 풍성하게 해주는 역할을 해는것 같습니다.

맛있게 조리된 면류의 음식의 경우

먹다보면 물리는 경우가 있는데 

마치 짜장면의 단무지 같은?

이게 무슨 소리냐고 하겠지만

여기서 바지락 칼국수와 합이 좋은 배추김치는

이 김치가 제격이라는 이야기를 하고 싶었습니다.

 

매콤하면서도 새콤한?

 

바지락칼국수 7,000원

어디가도 이정도 주지않나?

라는 생각도 들수있는데 생각보다 풍성하고 많았던것 같습니다.

 

면은 호로록 풍짝 한번이면 끝나는맛도 있지만

바지락이 들어간 칼국수집들의 양은 생각이상인것 같습니다.

 

그리고 오늘 먹고싶었던 바지락이 많이 보여 반갑기도 하였고

칼국수는 면발이 생명인데

좋아하는 면으로 제작되어 좋았습니다.

두께는 적당히 통통하면서도

톡하면 끊어지는 나약한 면이 아니라

생생하면서도 식감을 느끼기에 두께가 있어서

먹는내내 식감의 즐거움이 좋았습니다.

바지락은 걱정없을 정도로 있었습니다.

걱정없을 정도로 있지만

먹기에 적거나 잘떼지지 않으면 의미가 없을것 입니다.

이곳 바지락 칼국수의 바지락들은 통통하면서도

잘떼지거나

먹을때 똑하고 떨어지는 녀석들이었습니다.

 

먹다보니 많았고 면이랑 같이 먹었을때

쫄깃함과 통통한 식감의 어우림이 좋았습니다.

 

정복당한 바지락칼국수 7,000원

사실 면류를 좋아하는 입장에서

바지락칼국수는 굉장히 혜자인 음식인것 같습니다.

간이 세지도 않으면서도

바지락의 시원함과 면의 조화는 혜자스럽다고 할수 있죠.

무언가 부족할것 같은 맛은

매우면서도 새콤한 김치가 전담하기에

부족함이 없는 조합이었다고 생각합니다.

 

개인적인 생각이므로

맛이 궁금한 분들은 한번쯤 방문해보는것도 좋을것 같네요.

특히 롯데 관악점 백화점 방문하셨는데

 

뭐먹지?

라는 고민을 하시는 분들에게 추천드립니다.

 

[일상이 여행/2018 일상의 여행&맛집] - 보라매공원 맛집 '구서방네 쭈꾸미'

 

보라매공원 맛집 '구서방네 쭈꾸미'

매운맛이 끌릴때 아니면 항상 매운맛이 머리속에 멤돌때 저는 개인적으로 매운맛을 선호하지는 않습니다. 가끔 우연을 기회로 매운맛을 먹어보긴 하는데 즐기는편이 아니라 조금만 매워도 숟가락을 놓거나 굳이..

ingopro.com

[일상이 여행/2018 일상의 여행&맛집] - 포말커피(Foamal coffee), 신림의 보석이 될 카페

 

포말커피(Foamal coffee), 신림의 보석이 될 카페

분위기 좋은 카페는 홍대 합정 아님 이태원? 아니면 성수? 오늘 기분좋게 고기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고 카페인을 통해 오늘 하루에 대한 정점을 찍고자 카페로 향하였습니다. 친구와 몇번갔던 이디야카페를 갈줄..

ingopr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