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이 여행/2018 일상의 여행&맛집

2시까지만 영업하는 김치찌개집, 군산 진미식당

 

군산은 개인적으로 자주 방문하는 도시입니다.

예전에는 공업도시로서

항구도시로서 유명세가 있었다면

지금은 관광도시로서 변모하고 있는듯 합니다.

예전에는 군산하면 중화요리중

짜장면이나 짬뽕을 많이 선호하였었는데

군산 현지인으로 부터 추천받은 메뉴는 다름아닌 '김치찌개'였습니다.

영업시간도 오후 2시까지만 한다고 하여 급하게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진미식당 위치는?

위치는 초원사진관으로 유명한 영화동근처이기 때문에

주변관광지가 밀집하여있는곳이기도 합니다.

신흥동일본식 가옥이라던지 초원사진관

주변에 볼거리가 있으니

관광겸 방문하였다가 식사를 하시러 오기에도 좋을것 같습니다.

 

영업시간은 오전 7시부터 오후 2시까지

식당의 테이블은 그리많은편은 아니고

점심피크시간에 오면 꽉차있을거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잘은 안보이지만 김치찌개 8,000원

청국장 8,000원

공깃밥 1,000원

 

메뉴는 딱 2개만 판매하는것 같습니다.

 

김치찌개를 시켜서나온 기본반찬들

개인적으로 계란말이 , 멸치볶음, 볶음어묵순으로 손이가더군요.

김치찌개 8,000원

평범해보이는 김치찌개

시골에서 할머니가 끓여주는 김치찌개 같은 느낌이 납니다.

보통 요즘은 식당에서 뚝배기에 넣어서 나오기도하는데

여기는 큰 국그릇에 담아서 쿨하게 나오더군요.

 

고기는 큼직하게 한덩어리와 작은거 몇덩어리가 들어있더군요.

개인적으로 고기는 야들야들하니 식감은 좋았지만

조금들어있어서 아쉬운 느낌이 있었습니다.

본격적으로 밥을 말아서 먹는데

맵지 않아서 좋았던것 같습니다.

김치찌개의 그 특유의 맛이 잘 살아나서 좋은느낌?

어떻게 보면 김치국이랑도 가까운사이 같습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괜찮았던 밑반찬은 '계란말이'

계란말이를 좋아하는것도 있지만

생각보다 맛난 반찬이라서 좋았습니다.

 

생각보다 맛있었던 김치찌개집을 뒤로하고

소화할겸 은파호수공원을 방문하였습니다.

군산에 오고 날이 좋지않아 아쉽기는 하지만

오후 일정은 어떻게 진행할지 고민도 할겸

카페로 향하게 되는데..